본문 바로가기

태국 축제

<치앙마이> 축제 분위기가 가득한 쏭끄란 water festival. 물대포가 즐겁다. *좀 더 전통적인 의미의 쏭끄란 축제를 즐기고 싶다면 치앙마이만한 곳도 없습니다. 쏭끄란은 '움직인다'라는 뜻의 산스크리트어 '싼크라티'에서 온 말로, 태양의 위치가 백양자리에서 황소자리로 이동하는 때를 의미한다. 즉, 태국식 불력에 의해 새로운 한 해가 되는 시점으로, 12개를 이루는 한 사이클이 다하고, 또다른 사이클이 시작됨을 의미한다. 쏭끄란은 단순히 물뿌리고 난리치는 날로 인식되기 쉽지만, 집이나 사원의 불상의 머리에 물을 뿌려 깨끗이 씻어내고, 가족 중에 연장자의 손이나 어깨에 물을 뿌림으로서 새로운 새해를 맞는 날이다. 즉, 물은 옛것을 정화하고 새로움을 맞이하는 도구로서의 역할을 한다. 북부, 그러니까 과거 란나 타이에서 시작된 전통이 지금은 태국 전체를 뒤덮은 쏭끄란 축제. 치앙마이에서는.. 더보기
풍등(風燈)이 하늘을 수놓은 치앙마이의 가을 밤 '역시 치앙마이다' 그런 생각을 했다. 전통과 문화가 생활 공간 속에 고스란이 녹아 있는 도시, 치앙마이. 축제가 열리면 분위기는 더욱 흥에 겨워진다. 러이끄라통이라고 가을 대보름에 열리는 축제가 있었다. 연꽃 모양의 끄라통을 강물에 띄워 소원을 비는 날이다. 북쪽에서는 '콤로이'라 부르는 풍등을 하늘로 올리기도 한다. 치앙마이에서 러이끄라통을 맞이하는 건 3년 만인 듯. 이래저래 아는 사람들과 측근들이 치앙마이에 꽤나 있어서, 별다른 약속도 안하고 매삥 강변으로 향했다. 사람들이 별로 없어 너무 일찍 나갔다 싶었는데, 해가 지면서 분위기가 달라지기 시작한다. 차량이 통제되면서 본격적인 행사가 시작됨을 알린다. 여기저기 무대에서 공연이 열리고, 미인 선발대회가 열렸다. 강변에는 끄라통을 띄워보내려는 사람.. 더보기
[태국 푸켓] 다소 엽기스러운 채식주의자 축제 푸껫 채식주의자 축제(응안 낀 쩨) Phuket Vegetarian Festival 푸껫 타운에서 열리는 가장 중요한 행사다. 화교들이 주축이 되는 행사로 매년 음력 9월(양력으로 9월 말에서 10월 초~중순)에 개최된다. 10일간의 채식주의자 축제 기간에는 육식을 삼가고 야채로 된 음식만 먹으며 생활한다. 중국인들은 채식을 통해 영혼을 깨끗이 하고 행운을 만든다고 여긴다. 채식 이외에도 몸과 마음을 깨끗이 하는 기간으로 축제 기간에는 술과 성행위도 금하는 금욕을 행한다. 축제 기간에 하얀 옷을 입는 것도 같은 맥락이다. 종교적으로는 중국 사원이나 사당을 찾아 향을 피우고 공양을 한다. 그 중 가장 중요한 중국 사원은 라농 시장 입구의 쭈이 뚜이 사원 Wat Chui Tui이다. 종교와 관계없이 라농 시.. 더보기
북부의 장미. 치앙마이 '북부의 장미' 치앙마이 온화한 기후와 태국 북부의 고유문화가 어울리는 란나 왕조의 수도 방콕에서 차로 10시간을 달리면 태국 북부의 대표도시 치앙마이 Chiang Mai가 나온다. 북부의 장미라는 별명처럼 확연히 들어나는 아름다움으로 여행자들을 유혹한다. 치앙마이는 ‘새로운 도시’라는 뜻이다. 란나 왕조를 창시한 멩라이 왕이 1262년 치앙라이에서 치앙마이로 수도를 옮기며 붙인 이름이다. 성벽과 해자에 둘러싸인 전형적인 고대 도시로 불교국가답게 사원들이 가득하다. 지금은 태국의 일부분에 편입되었지만, 1558년까지 엄연히 독립된 나라를 이루며 독특한 언어와 문화를 발전시켰다. 치앙마이 올드 타운의 이정표, 빠뚜 타패 치앙마이의 매력은 과거와 현재가 함께 어울려 있다는 것이다. 방콕 다음으로 큰 태국 제.. 더보기
<태국 여행> 페스티벌 시즌이 돌아오다 더보기